UPDATED. 2019-06-19 01:03 (수)
日 쿄에이, 12월 철근價 ‘2천엔 인상’
日 쿄에이, 12월 철근價 ‘2천엔 인상’
  • 정호근 기자
  • 승인 2018.11.21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쿄에이제강이 12월 철근 판매가격을 2,000엔 인상하는 방침을 20일 발표했다. 지난 11월에 이어 2개월 연속 2,000엔씩의 가격인상을 이어가게 됐다.

회사 측은 원자재인 철스크랩 가격은 하락했지만, 전극봉이나 합금철 등 부자재 가격, 운송비 등이 하반기에도 급등세를 이어가고 있다며, 철스크랩에서도 품질 저하를 회피하기 위해 상급 투입비율을 높이고 있어 아직 원자재 가격하락을 체감하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서지역 철근 가격은 톤당 6만7,000엔~6만8,000엔 수준으로 형성되고 있다. 큐슈 지역에서는 톤당 7만엔 이상의 시세가 형성되는 상황.

회사 측은 H형강 등 여타 품목과의 판매가격 격차를 줄이는 것이 필요하다며 관서 지역 판매에서 7만엔 대 진입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