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30 16:03 (수)
철근 기준價, 6만3천원 인상요건 최종 산출…"올 들어 최대"
철근 기준價, 6만3천원 인상요건 최종 산출…"올 들어 최대"
  • 정호근 기자
  • 승인 2022.10.28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기준價 98만4천원∙유통(일반)판매價 106만4천원
역풍 맞은 철스크랩價 급반등…환율 폭등도 ‘한 몫’

철근 기준가격이 올 들어 최대폭 인상을 확정짓게 됐다.  

철근 가격공식에 따르면, 11월 철근 기준가격은 톤당 6만3,000원의 인상폭이 최종 산출됐다. 9월 하순 철스크랩 가격인하 실패의 역풍으로 국내 철스크랩 가격이 급반등 한데다, 일본산 등 해외 철스크랩 가격의 반등도 강세에 힘을 실었다. 폭등세가 연출됐던 환율도 이전보다 큰 변동 요소로 작용했다.

이번 인상폭을 반영할 경우, 국내산 철근 기준가격은 톤당 98만4,000원으로 올라선다. 유통(일반)판매 가격은 톤당 106만4,000원으로 동일 인상폭이 적용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