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3-03 17:03 (일)
세아베스틸, 셰플러와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MOU 체결
세아베스틸, 셰플러와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MOU 체결
  • 스틸in 데스크
  • 승인 2023.11.16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자동차∙산업기계 부품생산 전문기업 셰플러코리아와 CO2 감축 로드맵 수립
체계적 배출량 관리∙저탄소 제품 개발∙페기물 자원화∙에너지 효율화∙신재생에너지 사용 등에 중점
저탄소 산업 생태계 조성에 차별화된 역량 집중과 글로벌 그린 특수강 전문기업으로 성장 모색

세아베스틸(대표이사 김철희·신상호) 최근 글로벌 자동차∙산업기계 부품생산 전문기업 셰플러코리아와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MOU체결식에는 세아베스틸 홍상범 영업부문장과 셰플러그룹 퓨에츠 마티아스 전략구매장 등 회사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진행 되었다.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협약식을 마치고 세아베스틸 최준식 영업본부장(왼쪽에서 두번째), 홍상범 영업부문장(세번쨰), 셰플러그룹 퓨에츠 마티아스 전략구매장(네번째), 셰플러 아시아 태평양 트렌트 알렉산더 룩스 전략구매 매니저(다섯번째)와 회사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협약식을 마치고 세아베스틸 최준식 영업본부장(왼쪽에서 두번째), 홍상범 영업부문장(세번쨰), 셰플러그룹 퓨에츠 마티아스 전략구매장(네번째), 셰플러 아시아 태평양 트렌트 알렉산더 룩스 전략구매 매니저(다섯번째)와 회사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번 MOU에는 셰플러에게 고청정∙고강도 베어링 소재를 공급하는 세아베스틸의 탈탄소화 목표 달성을 위한 에너지원 및 CO2배출량 감축 로드맵을 담았다. 내부 감축 및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 등을 통해 2030년까지 2018년 대비CO2 배출량을 12% 이상 감축하기로 하고, 국제 환경성적표지(EPD) 인증 등을 통해 생산품목별 전과정평가(LCA) 체계를 운영하기로 했다. 협약식에 앞서 셰플러 관계자들은 세아베스틸 군산공장을 방문하여 탄소중립을 위한 회사의 전략방향을 듣고 성공적 이행을 위한 핵심역량을 점검하는 자리를 가졌다.

글로벌 자동차 및 산업기계용 정밀부품 제작사인 세플러그룹은 2040년부터 모든 생산 및 공급망 부문에서 탄소중립을 넘어 6대 온실가스 모두의 순배출을 제로화 시키는 기후중립을 목표로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세계 각국의 세플러그룹 주요 공급사들도 목표 달성을 위한 협력을 약속하고 구체적인 이행 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특수강 전문기업 세아베스틸과 첫 업무협약을 맺었다.

세아베스틸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2050년 탄소중립 실천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전략이다. 유럽연합(EU)의 탄소국경제도(CBAM)가 시험운영에 들어가는 등 친환경 중심의 글로벌 무역 파고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Green Process’, ‘Green Product’, ‘Green Recycle’을 중점 방향으로 체계적인 배출량 관리, 저탄소 제품 개발, 페기물 자원화, 에너지 효율화 및 신재생에너지 사용 등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세아베스틸 관계자는 “적극적인 탄소배출 저감 노력을 통한 지속가능경영 실천을 글로벌 주요 고객사인 셰플러와 함께 하게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저탄소 산업생태계 조성에 차별화된 전문역량을 집중하고, 글로벌 그린 특수강 전문기업으로 성장해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